웹서핑을 하다 알게된 재밌는 소식.




Twitter




아직 상장도 하지 않은 트위터(Twitter)에 투자하고 싶었던 투자자들의 착각으로 인해,


비슷한 이름을 가진 Tweeter Home Entertainment Group이라는 전자제품 유통회사의 주식이


순간적으로 약 1400%까지 뛰었단다.



Tweeter




기사 원문 링크: Twitter-hungry investors rush to wrong Tweet shares [CNN Money]



Tweeter





더 재밌는건, 이 Tweeter라는 회사는 이미 2007년에 파산신청을 했고,


2008년에 이미 문을 닫은 회사라는 것.


일종의 해프닝인데, 이미 망한 회사 답게 평소 주식가격은 1센트에 불과했는데, 순간적으로 15센트까지 올랐다고. 


하지만, 종가는 5센트로- 5배 오른 수준으로 끝냈다고 한다.





우리나라의 경우로 따지면, 이미 상장폐지되어 휴지가 된 주식일텐데, 미국의 주식거래 제도는 뭔가 좀 다른건가.


거기까진 잘 모르겠으나, 어쨌든 기사만 보고도 빵터졌음. ㅋㅋㅋㅋ








 트위터와 관련해서는 국내에도 몇가지 중요한 소식이 더 있었는데,


 - 첫번째는 "트위터 국내사업 본격 드라이브" 


   12월부터 세가지 광고상품을 국내 시장에 정식 출시한다는 소식.


   광고상품의 종류는 아래의 3가지라고 함.

   

   1) 트위터 팔로워를 늘리기 위한 '프로모션 계정',


   2) 트위터 상의 이슈들 사이에 광고를 보여주는 '프로모션 트렌드'


   3) 사용자 타임라인에 광고 트윗을 보여주는 '프로모션 트윗'

  




- 두번째는 "네이버 SNS '미투데이' 서비스 2014년 상반기 종료"


   NHN이 미투데이를 내년 6월 30일부로 종료한다는 이야기임.


   사실, 중국처럼 트위터 서비스가 안되는 곳에서야 '웨이보'같은 서비스가 흥할 수 있겠지만,

  

   국내에서는 트위터에 비해 별 다른 특징이 없었던 미투데이가 성공할 가능성이 희박했던게 사실이니까,


   당연한 수순인듯.

 





 트위터 관련 내용이라, 블로그의 트위터 카테고리로 보낼까 했으나.;;;


 거긴 그런 용도가 아니라서;


Posted by 크리에이티브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 ArthurDent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