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엑스트라

에콰도르(Ecuador)에서는 장마철에 우산 대신 방수 신문을 쓴다! - 비오는 날엔 잘 팔리지 않던 신문을 위한 리마커블한 아이디어, 커버에 플라스틱 필름을 씌운 엑스트라 신문(Extra Newspaper)의 우.. 학창시절, 우산을 미처 챙기지 못한 날에 갑자기 비가 쏟아지면 학교주변의 '벼룩시장'과 같은 무가지를 찾아서 머리 위에 쓰고 집까지 뛰어갔던 기억이 난다. 에콰도르에서는 아직도 길거리 신문가판대에서 신문이 꽤 잘 팔리는 모양인데. (우리나라 신문가판대는 스마트폰 덕분에 장사 안된지 좀 오래되었지만..) 비오는 날만 되면 신문판매량이 급감하니, 장마철이 참 고역이었을듯 하다. 이런 상황을 타개하기 위해서, 에콰도르(Ecuador)의 신문사인 '엑스트라 신문(Extra Newspaper)'은 위기를 기회로 바꿀 리마커블한 아이디어를 내놓았는데, 바로 장마철에 스페셜 에디션 신문을 발행하는 것. 이 스페셜 에디션 신문은 커버면이 플라스틱 필름(Plastic Film)이 씌워져 방수(Waterproof)가 되는.. 더보기
세계 최고의 영화 엑스트라(Top Movie Extra In The World), 라이언 트래셔(Ryan Thrasher)가 말하는 캐나다 영화 - 2014 캐나디언 필름 페스트(Canadian Film Festival) 온라인 광고영상 [한글자막] 캐나다의 독립영화들을 발굴하고 상영하는 캐나디언 필름 페스트(Canadian Film Festival)를 광고하기 위해 영화제 측에서 1분짜리 온라인 광고영상을 제작했는데, 얼마나 야심찬지, '세계 최고의 영화 엑스트라(Top Movie Extra In The World)'가 타이틀이다. 그냥 단역 무명배우들이나 하는 역할인지 알았던 엑스트라에도 세계 최고가 존재하다니, '생활의 달인'스러운 이 광고는 당연히 영화제의 광고/홍보를 위해, 페이크 다큐멘터리의 형식으로 제작된 크리에이티브다. 세계 최고의 영화 엑스트라라고 주장하는 '라이언 트래셔(Ryan Thrasher)'의 입을 빌려, 캐나다의 독립영화들에 비록 유명배우가 나오는 것은 아니지만, 단역이나 엑스트라로 출연하는 무명배우들의 입장에서 봤을땐,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