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피 트윈팁(Sharpie Twin Tip) 마커펜의 인쇄광고 - 하나의 이야기, 두가지 견해(One story. Two points) 시리즈.

Sharpie Twin Tip / One story. Two points. – Royal Family

샤피 트윈팁 마커펜 / 하나의 이야기, 두가지 견해(두가지 펜촉) - 영국 왕실 

(이미지 클릭시 원본 크기로 확대)



샤피 트윈팁(Sharpie Twin Tip) 마커펜의 인쇄광고 - 하나의 이야기, 두가지 견해(One story. Two points) 시리즈.

Sharpie Twin Tip / One story. Two points. – Moon Landing

샤피 트윈팁 마커펜 / 하나의 이야기, 두가지 견해(두가지 펜촉) - 달 착륙 

(이미지 클릭시 원본 크기로 확대)



샤피 트윈팁(Sharpie Twin Tip) 마커펜의 인쇄광고 - 하나의 이야기, 두가지 견해(One story. Two points) 시리즈.

Sharpie Twin Tip / One story. Two points. – Creation of Facebook

샤피 트윈팁 마커펜 / 하나의 이야기, 두가지 견해(두가지 펜촉) - 페이스북의 창립 

(이미지 클릭시 원본 크기로 확대)




브라질에서 제작된 샤피 트윈팁 마커펜(Sharpie Twin Tip)의 인쇄광고는,


솔직히 요 근래에 본 인쇄광고 중에 가장 멋지다.


이 광고의 의미를 파악한 순간, 나도 모르게 탄성을 질렀는데- 


아마 내용을 자세히 보신 분이라면 나와 비슷한 반응일꺼라 생각한다.




샤피 트윈팁 마커펜(Sharpie Twin Tip)은 굵은 펜촉과 얇은 펜촉의 2가지 펜촉(Two Points)가 양쪽 끝에 동시에 달려있어서,


선이 굵은 그림을 그리기도 좋고, 디테일한 세밀한 그림을 그리기에도 좋은데-


이를 '하나의 이야기, 두가지 견해/두가지 펜촉(One story. Two points.)이라는 컨셉으로 멋지게 풀어냈다.





하나의 스토리를 굵은 펜촉과 얇은 펜촉으로 각각 다른 두가지 버전으로 그린 아트웍만으로도 충분히 훌륭한데,


더 훌륭한 것은 그 두 펜으로 그린 그림 속에, 디테일한 차이를 만들어 둔 것이다.


두꺼운 펜으로는 영국 왕자가 대학을 나와 군복무를 한 이야기 그리고,


얇은 펜으로는 그 선 굵은 이야기 속에 숨겨졌던, 떠들썩한 파티와 도박, 문란한 성관계 등을 디테일하게 그려낸 것.


이 외에 달착륙 편도 얇은 펜으로는 달착륙에 대한 음모론을 그려냈고,


페이스북의 창립 편도, 얇은 펜으로는 영화 '소셜네트워크'에 나왔었던 페이스북 창립의 뒷 이야기들을 함께 그려냈다.


Two Points가 두가지 펜촉이라는 의미 외에도, 두가지 견해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단 것을 활용하여


샤피펜의 장점을 아주 재미있게 풀어냈다.





이런 광고를 보면, 기분이 좋아진다.


펜촉이 2개 달린 마커펜 하나를 덜렁 넘겨받고는 이런 크리에이티브를 내다니..


남미광고, 특히 브라질 광고에 대한 칭찬은 사실 그 동안에도 자주 늘어놓았지만,


이번엔 정말 극찬을 보내고 싶다.




샤피 트윈팁(Sharpie Twin Tip) 마커펜의 인쇄광고 - 하나의 이야기, 두가지 견해(One story. Two points) 시리즈.


Advertising Agency: DRAFTFCB, Sao Paulo, Brazil

Creative Directors: Joanna Monteiro, Max Geraldo

Copywriter: Felipe Cirino

Art Directors: Manu Mazzaro, Felipe Petroni, Liliana Mafra

Photographer: Paulo Barros

Illustrator: Daniel Toni / Open The Door

Art Buyers: Tina Castro, Daniel Gonçalves

Account Director: Alec Cocchiaro

Account Supervisor: Stefano Pieroni

Advertiser’s Supervisor: Jessica Gonzalez



Posted by 크리에이티브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 ArthurDent

댓글을 달아 주세요

GE의 온수 공급이 가능한 까페 냉장고 인쇄광고 - 북극곰, 펭귄, 바다사자 시리즈.


GE의 온수 공급이 가능한 까페 냉장고 인쇄광고 - 북극곰, 펭귄, 바다사자 시리즈.


GE의 온수 공급이 가능한 까페 냉장고 인쇄광고 - 북극곰, 펭귄, 바다사자 시리즈.


GE Cafe Refrigerator with hot water dispenser / 온수 디스펜서가 있는 GE 까페 냉장고


GE Cafe / GE 까페


클릭시 원본 크기로 확대



남극 혹은 북극을 연상시키는, 혹한의 배경 속에서


북극곰과 펭귄, 바다사자가 불을 토하고 있는 이 GE의 냉장고 해외광고는


마치, 영화 퍼시픽림의 카이주를 연상시키는 비주얼로 인상적인데,


어떤 제품인지 봤더니, 온수 디스펜서가 달린 냉장고라고.


냉장고에서 온수가 나온다니, 언뜻 낯설기도 한데, 그런 낯설음을 비주얼로 잘 표현한 것 같다.



Advertising Agency: BBDO, Toronto, Canada

Executive Creative Directors: Carlos Moreno, Peter Ignazi

Associate Creative Directors: Michael Clowater

Copywriter: Jordan Hamer

Art Director: Spencer Dingle

Account Director: Rebecca Flaman

Producer: Kay Izzard

Retouching: Jano Kirijian

Senior Production Artist: John Rodrigues

Production House: Estilo 3D



Posted by 크리에이티브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 ArthurDent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