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taly

다운증후군 아기를 임신한 예비엄마(Future Mom)에게 띄우는 영상 편지 - 3월 21일, 세계 다운증후군의 날(World Down Syndrome Day) 온라인 광고영상 [한글자막] 3월 21일, 오늘은 바로 세계 다운증후군의 날(World Down Syndrome Day)이다. 다운 증후군(Down Syndrome)은 가장 흔한 염색체 질환으로, 21번 염색체가 3개로- 일반 정상인보다 하나가 더 많아 정신지체, 신체 기형, 전신기능 이상, 성장장애 등을 일으키는 유전질환이라고 한다. 우리나라에도 많은 다운증후군을 가진 아이들이 있고, 실제로 임신한 엄마들이 태아가 다운증후군 고위험군인지를 확인하기 위해, 기형아 검사와, 피검사. 양수검사의 절차를 거치고 있지만, 배 속의 아이를 차마 포기할 수 없어, 다운천사를 낳아 키우는 부모도 많다. 이런 부모들의 가장 큰 걱정이 바로 이 아이가 행복하게 자랄 수 있을까, 어떻게 살게 될까 일텐데 3월 21일, 세계 다운증후군의 날(World.. 더보기
유럽의회의 엄마, 이탈리아 의원 Licia Ronzulli. Licia Ronzulli는 이탈라아인 유럽의회 의원임. 그녀의 별명은 '유럽의회의 엄마'. 2010년 9월 22일, 생후 6주인 딸 Victoria Cerioli를 데리고 처음 유럽의회 회의장에 나타난 이후로 회의마다 딸을 데리고 다니고 있는데, 그래서 회의때마다 점점 커가는 그녀의 딸 빅토리아의 모습을 볼 수 있음. 그녀는 딸을 데리고 다니는 이유에 대한 질문에 다음과 같이 답함. "임신과 직업, 사회생활과 가사를 병행할 수 없는 모든 여성을 위해, 딸과 함께 이 자리에 왔다" Licia Ronzulli는 이탈라아인 유럽의회 의원임. 그녀의 별명은 '유럽의회의 엄마'. 2010년 9월 22일, 생후 6주인 딸 Victoria Cerioli를 데리고 처음 유럽의회 회의장에 나타난 이후로 회의마다 딸을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