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KFC

거절할 수 없는 선물, 치킨으로 만든 코사지 액세서리 - KFC의 온라인 바이럴 영상 '치킨 코사지(Chicken Corsage)'편 [한글자막] KFC의 온라인용 광고영상인 '치킨 코사지(Chicken Corsage)'편은 요즘 말로 소위 약빤 광고라고 볼 수 있는 크리에이티브를 보여준다. 졸업무도회 댄스파티/프롬(Prom)에 데려가려고, 여자친구의 집에 찾아간 남학생이 여자친구에게 꽃으로 만든 코사지 대신, 여자친구가 좋아하는 오리지널 레시피의 KFC 닭다리로 만든 치킨 코사지를 선물한다는 내용. 그냥 광고만 이렇게 보면, 얘네가 이번에 좀 심심했나 보군.. 이란 생각이 들텐데, 더욱 놀라운건, 이들이 실제로 이 치킨 코사지를 만들어서 판매하고 있다는 것. 치킨 코사지의 소개 페이지에는 이렇듯 번듯하게 치킨 코사지가 20달러 밖에 하지 않는다고 알리고 있다. 장난인것 같아서 Buy One Today를 클릭하면, 실제로 구매 페이지로 넘어간다. .. 더보기
유명광고의 카피로 여자를 꼬셔라! 영라이온즈 핀란드(Young Lions Finland)의 광고 - '펀치라인(Punchline)'편 [한글자막] 깐느광고제(Cannes Lions)기간 중에 열리는, 젊은 광고인들을 위한 부설행사인 영 라이온즈(Young Lions)는 해마다 각국의 젊은 광고인들을 대상으로 공모전을 시행하여 입상자들을 깐느광고제에 초청하고, 그들이 함께 Workshop과 교육, 팀 작업 등을 진행할 수 있도록 하는데, 이는 젊은 광고인들의 좋은 등용문이 되기도 한다. 핀란드에서는 이 영 라이온즈(Young Lions) 공모전에 젊은 광고인들의 참여를 끌어내기 위해 온라인용 광고인 '펀치라인(Punchline)'편을 제작했는데, 이 광고가 해외광고와 캠페인에 대해 좀 아는 사람이라면 아주 즐겁게 웃을 수 있도록 재밌게 만들어졌다. 광고영상에 자막을 입히면서 주석을 열심히 달긴 했는데, 광고 속에서 오마쥬 혹은 패러디된 광고 캠페인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