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mpsons - hobbit



 며칠전에 포스팅했던 기예르모 델 토로 연출의 심슨가족 카우치개그에 이어서,


 또 하나의 대작, 카우치개그가 등장했다는 소식.


 영화 '호빗'을 패러디한 카우치개그가 미국시간으로 11월 3일에 방송되었다.








 호빗의 캐릭터들을 활용한 "4 Regrettings and a Funeral"편. 


 사실, 분위기를 보면 알 수 있듯이- 유머는 섞여있지만, 대체적으로 Funeral 답게 차분한 분위기의 오프닝인데-






 이유는, 심슨가족에서 오랫동안 바트의 담임선생님인 크라바플 여사 역을 맡았던,


 '마르시아 월레스'씨가 70세의 나이로, 지난 10월 25일에 사망했기 때문이다.



Marcia Wallace 마르시아 월레스 - 크라바플


 Marcia Wallace: IMDB 링크.






 심슨가족 제작진은, 마르시아 월레스씨를 추모하는 의미에서,


 더 이상 크라바플 선생님을 다른 성우로 대체하지 않고, 극 중에 등장시키지 않기로 했다는데,


 앞으로 심슨가족에서 만날 수 없게된 크라바플 선생님에 대한 마지막 언급은


 아래와 같다. 




Marcia Wallace 마르시아 월레스 - 크라바플


 "당신이 너무 보고싶을 꺼에요. 크라바플 선생님" 





 극중에서 아주 도발적인 캐릭터이기도 했고,


 바트와 티격거리면서도, 시크한 모습이 목소리와 참 잘 어울렸었는데, 안타까울 뿐.


 네드 플랜더스와 극중에서 결혼했던 것은 어떻게 처리할지 모르겠지만,


 아무튼,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이제 다시는 들을 수 없게된, 크라바플 선생님의 Ha! 웃음소리 모음.



 



 마지막은 가장 크라바플 선생님 다웠던 장면으로.


Marcia Wallace 마르시아 월레스 - 크라바플


Posted by 크리에이티브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 ArthurDent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