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동차광고

1914년부터 끊임없이 서로 경쟁하던 닷지 형제의 정신을 표현한 Dodge의 TV광고 '닷지 형제의 전설(The Legend of the Dodge Brothers)'편 [한글자막] 오늘 소개할 광고는 닷지 자동차의 TV광고, '닷지 형제의 전설(The Legend of the Dodge Brothers)'로, 1914년에 실제 닷지 자동차를 설립하고 만든, 닷지 형제의 모습을 담고 있다. 서로 치열하게 경쟁하던 이 열정 넘치는 형제들의 모습을, 닷지(Dodge) 자동차 주력모델들의 변천사와 함께 자동차 추격전의 형식으로 보여주고 있다. 세월이 흐르고, 시대가 지나서 닷지의 주력 자동차 모델들이 변하더라도, 닷지 형제의 끊임없는 경쟁과 정신은 계속 된다는걸 아주 효과적이고도 인상적으로 보여주는듯 하여 마음에 든다. 닷지의 두 주력모델 이름이 챌린저와 차저인 것도 이런 부분을 뒷받침하는 것 같다. 1년 정도 된 광고지만, 마음에 들어 새삼스럽게 다시 포스팅해본다:-) 1914년부터 끊.. 더보기
4살 소녀 소피의 장난스럽지만 엄청난 스턴트 드라이빙, 볼보 트럭(Volvo Trucks) 라이브 테스트(Live Test) 광고 - '누가 운전하는지 보세요 feat. 네살 소피(Look who's driving feat. 4-year-old Sophie)'편 [한글.. 볼보 트럭(Volvo Trucks)이 또 사고를 쳤다. 장끌로드 반담의 에픽스플릿(The Epic Split)으로 유명한 라이브 테스트(Live Test) 캠페인의 일환으로, 이번에는 평범한 4살 소녀, 소피 브라운(Sophie Brown)에게 운전대를 맡겼다. 그것도 위험천만한 스턴트 드라이빙 코스에서. 자칫 위험하기만 하고, 재미는 없는, 브랜드의 뻔한 자기자랑으로 끝나기 쉬운 테스트를 흥미롭고 신기하게 만드는 재주가 탁월한 볼보트럭(Volvo Trucks)의 이번 바이럴필름은 원격조종이 가능한 R/C카로 볼보트럭을 개조하고, 그 운전을 4살짜리 소녀 소피에게 맡김으로써, 누구나 웃으면서 영상을 즐길 수 있으면서도, 깊은 인상을 남길 수 있도록 했다. 아마 내년 깐느광고제에서도 이 광고를 자주 볼 수.. 더보기
겨울 폭풍과 폭설로 인해 가족 크리스마스 파티를 하지 못하게 된 할아버지의 사연, 아우디(Audi)의 사륜구동 콰트로(Quattro) TV광고 '예보(The Forecast)편' [한글자막] 아우디(Audi)의 풀타임 사륜구동(AWD) 기술이자, 아우디의 대표하는 상징이기도한 콰트로(Quattro)를 알리기 위해, 아우디는 크리스마스를 가족과 함께 보내기를 바라는, 가족들을 기다리는 한 할아버지의 이야기를 담았다. 동부해안을 따라 겨울 폭풍이 들이닥쳐, 항공편과 도로가 모두 끊긴 것 같은 상황에 크리스마스 파티를 포기하고 낙담한 할아버지의 모습과, 콰트로 기술 덕에 그 눈길을 헤치고 할아버지를 찾아온 가족의 모습을 통해. 콰트로의 기술을 담담하게 보여주고 있다. 뭐 특별한 크리에이티브는 아니지만, 분위기가 마음에 들어서 포스팅해 봤다. 그나저나, 가족들이 못올 것 같으면 확인 전화를 하시지.. 전기 끊긴다고 전화도 끊기는건 아닐텐데, 할아버지가 070 인터넷 전화를 쓰시나;; 겨울 폭풍과 폭.. 더보기
오랜 친구를 위한 폐차장에서의 마지막 작별 인사 - 닛산 센트라(Nissan Sentra)의 TV광고, '일깨움(Wake)'편 [한글자막] 오늘 소개할 닛산 센트라(Nissan Sentra)의 미국 TV광고에는 좀 당황스러운 장면이 나온다. 아무리 신차 광고라지만, 자신들의 예전 구형 닛산 센트라를 폐차장에서 폐차압축기에 넣고 뭉개버리는 장면이 그것인데, 사실, 광고대행사의 입장에서 팔기도 쉽지 않았을 것 같고, 광고주의 입장에서 사기도 쉽지 않았을 것 같은 크리에이티브다. 마치, 오랜 친구를 떠나보내는듯, 장례식에나 갈 것 같은 옷차림으로 폐차장에 나타난 네 명의 친구들. 알고보니 남자 주인공의 (베티라는 이름의) 구형 닛산 센트라을 폐차시키기전 작별인사를 하러 모인 상황인데, 많은 추억이 깃든 구형 닛산 센트라를 폐차시키고, 바로 새로운 닛산 센트라를 즐겁게 타고 간다는... 다소 황당한 내용. 크리에이티브가 맘에 든다기 보단, 자사 제.. 더보기
'그레이의 50가지 그림자(Fifty Shades of Grey)'의 유명한 엘리베이터씬을 SNL의 바네사 바이엘(Vanessa Bayer)이 패러디한, 아우디(Audi)의 타이인(Tie-In) 바이럴 필름(Viral Film) - '엘리베이터 씬(Elevator Scene.. 미국에서 여성들 사이에 엄청난 인기를 끌어서, 엄마들의 포르노(Mommy Porn)이라는 별명까지 얻었던 E.L. 제임스의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한 '그레이의 50가지 그림자(Fifty Shades of Grey)'를 패러디한 바이럴 필름이 나왔다. 극중에서 남자 주인공인 재력가 그레이가 여주인공인 아나스타샤에게 아우디TT (Audi TT)를 선물하는 장면이 나온다는데, 그 때문인진 모르겠지만, 이 패러디 필름을 제작한 브랜드는 아우디(Audi). 주연은 SNL에서 코믹한 연기를 많이 하고 있는, 코미디언 바네사 바이엘(Vanessa Bayer)이 맡았다. 다소 선정적인 내용을 담고 있지만, 뭐 원작이 워낙 선정적이니-_ - 패러디도 그럴 수 밖에. 자막을 만들면서 주석을 너무 친절하게 달았나.. 잠깐 .. 더보기
트럭을 타는 남자가 훨씬 더 섹시하다? - 쉐보레 콜로라도(Chevrolet Colorado)의 바이럴 필름, '포커스 그룹(Focus Groups)'편 [한글자막] 2015년형 쉐보레 콜로라도(Chevrolet Colorado)의 광고 캠페인인 'You know you want a truck'의 일환으로 만든 바이럴 영상(Viral Film)인 '포커스 그룹(Focus Groups)'편은, 제목 그대로, 12개의 그룹을 대상으로 포커스 그룹 인터뷰(Focus Group Interview)를 진행하고, 그 내용을 영상으로 담아 소개하고 있다 똑같은 장소에 똑같은 서있는 똑같은 남자의 사진 뒷편에 세단과 쉐보레 콜로라도(Chevrolet Colorado) 트럭을 세워둔 사진 2장을 서로 비교하여, 트럭이 그 사람의 이미지를 어떻게 결정짓는지를 알려주는 내용인데, 보고 있으면, 새삼스레 트럭의 이미지가 저렇게 좋았었나 놀라게 된다. ( 뭐, 그래봐야 불공정한 질문과 편집.. 더보기
100살이 넘은 할아버지, 할머니들이 전해주는 당신의 인생과 차에 대한 지혜의 이야기, 닷지 챌린저(Dodge Challenger), 뉴욕모터쇼 광고 - '지혜'편 [한글자막] 뉴욕 모터쇼에서 공개된 닷지(Dodge)의 TV광고는 사실 지금까지 본 적 없는 비주얼의 자동차 광고다. 미국 머슬카의 상징인 닷지(Dodge)의 광고를 생각하면 늘 굉음을 울리며 질주하고, 스모그를 피우며 드리프트를 하는 모습이 화면을 채우던 것이 떠오르지만. 주름살이 얼굴 가득한 100세 노인들의 얼굴 클로즈업으로 화면을 모두 채우고 그들의 이야기만을 들려주는 이 광고의 크리에이티브는 지금껏 봐왔던 닷지광고 뿐 아니라, 지금껏 봐왔던 모든 자동차 광고와도 달라보인다. 이 100세의 할아버지, 할머니가 닷지의 광고에 출연한 것은, 닷지형제가 닷지 브라더스(Dodge Brother Ltd.)를 설립하고, 닷지의 1호차인 올드 벳시(Old Betsy)를 내놓은 것이 바로 1914년이기 때문이다. 올해로 1.. 더보기
아이들이 엄마를 위해 아이디어를 낸 드림카는 어떤 모습일까? 포드(Ford)자동차의 마더스데이(Mother's Day) 바이럴 필름, Mother's Day Dream Car. 우리나라로 따지면, 어버이날 쯤 되는 미국의 마더스데이(Mother's Day)를 맞이하여, 자동차 브랜드인 포드(Ford)가 귀여운 바이럴 비디오를 제작했다. 여섯명의 꼬마 아이들에게, 자신의 엄마에게 선물하고 싶은 드림카를 상상해보라고 이야기 한 후, 아이들의 동심을 담은 이야기를 실제 그림으로 그려본 것. 바이럴 영상이 꼭 엄청난 기술이나, 큰 돈을 들이지 않아도 (뭐 물론, 기본 스케치도 없이 저 정도의 그림을 이야기만 듣고 그려낼 수 있단건 엄청난 기술이긴 하다-_ - 물론, 작가 섭외에 돈도 좀 들었을테고; ) 좋은 컨셉과 아이디어만 있으면, 소비자의 마음을 흔들 수 있는 바이럴 필름의 제작이 가능하다는 것을 보여준 사례인 것 같다. 아이들의 생각하는 엄마를 위한 드림카는, 어른들이 생각하는 .. 더보기
우주괴물에 쫓겨 우주선에서 탈출할때도 5인승만으로 충분할까? - 닛산(Nissan)의 7인승 SUV 로그(Rogue) 캐나다 TV광고 - '우주선(Space Ship)편' [한글자막] 오늘 소개할 광고는 캐나다에서 제작한 닛산 로그(Nissan Rogue)의 7인승 SUV, TV광고 - '우주선(Space Ship)편'이다. 대부분의 자동차 브랜드들이 북미용 TV광고를 제작하면, 미국과 캐나다에 동시에 집행하는 경우가 많은데 특이하게도 닛산(Nissan)은 캐나다 TBWA와 광고를 따로 제작하여, 별개의 광고소재를 직접 집행하는 것 같다. 뭐, 누가 만들건 어떤가, 크리에이티브만 뛰어나면 그만이지. 닛산 로그의 이번 광고는 7-80년대 특촬물 B급 영화의 한장면을 따서 우주에서 우주괴물을 만나 겪게되는 위기상황과 그로부터의 탈출 시도를 재미있게 보여주고 있다. 7명의 친구/동료 중 한명도 남기지 않고 모두 태워가려면- 당연히 7인승이 필요할 터, 다소 뜬금없고 황당한 이야기로 보일 수.. 더보기
부모님이나 운전강사가 아닌, 미친 삼촌이 추천해주는 차를 구입하라! - 닷지 차저(Dodge Charger). 닷지 챌린저(Dodge Challenger)의 TV광고 '삼촌(Uncle)'편 [한글자막] 닷지(Dodge)는 어쩌면, 자동차 브랜드별로 하이브리드 자동차가 줄줄이 쏟아지고, 전기자동차가 도로 위를 굴러다니기 시작한 현대에는 어울리지 않는 자동차들을 만들어 내고 있는지도 모른다. 하지만, 닷지(Dodge)는- 스스로 할리 데이비슨과 같은 존재가 되고 싶어하는 것 같다. 예쁜 차를 보여주기 보다는, 먼지를 일으키며 굉음과 함께 질주하는 머슬카의 이미지를 담은 광고를 보여주는데, 자잘하게 어떤 운전자 편의기능들에 대해 나열하는 타사의 자동차 광고들에 비해 아주 돋보이고 파워풀하다. 개인적으로 Dodge와 무척 잘 어울린다고 생각한다. 지난 번에도 닷지 차저(Dodge Charger)의 TV광고를 포스팅한 적이 있다. 해당 광고도 카피가 임팩트있으니, 관심있으신 분들은 한번 보시라. 닷지 차저의 폭.. 더보기
오우삼 영화에서 튀어나온 것처럼 존재감 넘치는 스포츠 쿠페, 사이언(Scion FR-S)의 TV광고 - 사이언 FR-S는 모든 것을 웅장하게 만듭니다(The Scion FR-S Makes Everything Epic) [한글자막] 좌중을 압도하고, 시선을 끌어모으는 존재감 넘치는 캐릭터들이 가끔 있다. 토요타(Toyota)의 브랜드인 사이언(Scion)은 자신들의 FR-S가 그런 종류의 쿠페(Coupe)라고 말하고 있는데, 그런 존재감을 나타내기 위해서- 사이언(Scion) FR-S의 배경에다 액션 영화 속의 웅장한 액션서사에나 나올 법한 장면들을 재미있게 집어넣었다. 우리에겐 페이스오프, 미션임파서블2, 브로큰애로우, 첩혈쌍웅, 영웅본색 시리즈 등으로 유명한 오우삼 감독의 영화에서 극적인 순간에 항상 나타나던, 폭발장면과 슬로모션 그리고 날아오르는 흰 비둘기까지 이 광고에서 총출동하고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흔히 볼 수 없는 톤앤매너의 자동차 광고라 무척 재밌는듯. 이런 폭발씬에 뒤도 돌아보지 않고 슬로모션으로 걸어나오는 모습들을.. 더보기
쉐보레 트래버스(Chevrolet Traverse)의 마블(Marvel) 캡틴 아메리카: 윈터 솔져(Captain America: The Winter Soldier) 예고편 패러디 타이인 광고(Tie-in Commercial) [한글자막] 마블(Marvel)의 캡틴 아메리카: 윈터 솔져(Captain America: The Winter Soldier) 4월 극장 개봉을 앞두고, 쉐보레 트래버스(Chevrolet Traverse)에서 캡틴 아메리카: 윈터 솔져의 티저 예고편(Teaser Trailer)을 패러디한 타이인 공동광고(Tie-In Commercial)를 제작했다. 어린이들이 학교에서 캡틴 아메리카: 윈터 솔져의 티저 예고편을 흉내내며 논다는 것인데, 크리스 에반스보다는 해리포터에 가까워 보이는 꼬맹이가 영웅을 동경하며 친구들과 즐겁게 노는 장면들을 보니 귀엽고 즐겁다. 광고는 윈터 솔져의 티저 예고편에 포함된 장면들을 충실히 재현/패러디/혹은, 오마쥬 했고 대사도 몇몇을 제외하고는 거의 동일하다. (꼬맹이들이 내뱉기엔 사뭇 진지한.. 더보기
지프 컴패스(Jeep Compass) 인쇄광고 - Jeep와 함께라면 동화 속 주인공들도 길 위에서 더 이상 위험하지 않다 (빨간모자/피노키오/백설공주)시리즈 No more danger on the road.The highest safety features for the adventurous family.Jeep Compass Powertech 4WD 2014 (Jeep와 함께라면) 길 위는 더 이상 위험하지 않습니다모험심이 강한 가족에게 최상의 안전을 제공합니다.지프 컴패스 파워텍 4WD 2014 Little Red Riding Hood / 빨간모자이미지 클릭시 원본 크기로 확대 No more danger on the road.The highest safety features for the adventurous family.Jeep Compass Powertech 4WD 2014 (Jeep와 함께라면) 길 위는 더 이상 위험하지 않습니다모험심이 강한 가족에게.. 더보기
시트로엥(Citroen) C4의 TV광고 - 자동차의 옵션을 사용할때마다 돈을 낸다? 동전 투입구(Coin Slot)편 [한글자막] 시트로엥(Citroen) C4의 해외광고인 동전투입구(Coin Slot)편은, 우리가 자동차를 사용하면서, 거의 필수적으로 사용하게 되는 카오디오, 에어컨, 썬루프, 전동시트 등의 다양한 기능들이 추가 선택 옵션에 들어가있어, 차 값이 계속 오른 현실을 비꼬는 광고라고 할 수 있겠다. 우리가 선택한 옵션들에 들어가는 비용을 만약 차를 한번 사용할때마다 그때그때 낸다면? 오락실처럼 그때그때 동전투입구에 혹은 지폐투입구에 돈을 넣어야만 작동한다면? 이라는 발상으로 시작된 크리에이티브인듯 한데, 발랄하고 경쾌하게 그려낸 스토리가 자연스러워서 설득력이 있다. 옵션질로 장난 많이 치는 우리나라 현기차 직원들이 좀 봐줬으면 하는 광고. Advertising Agency: Havas Worldwide, Düsseld.. 더보기
BMW i8 광고 - UFO를 본 듯한 목격자들의 증언, '목격'편 [한글자막] BMW가 야심차게 내놓은 하이브리드형 슈퍼카 i8의 광고가 나왔다. 사실, 처음 컨셉트카 형식으로 나왔을때만 해도 설마 저런 디자인으로 진짜 양산화 되겠어? 라고 생각했었는데 그런데, 그것이 실제로 일어났습니다.. ㄷㄷㄷㄷㄷㄷ i8의 광고는, 그 동안 못보던 디자인의 차량이라 그런지, 마치 외계인이나 UFO를 목격한 목격자들의 증언, (미드 X-파일에서나 볼 법한 증언으로 i8을 묘사하다가) 마지막에 실제 i8을 보여주는 형태로 제작되었다. 어떻게 보면 황당하고 어이없을 수 있는 크리에이티브지만, 실제로 마주하게된 i8의 비주얼이 너무 외계스러워서-_ -? 오히려 별 다른 거부감 없이 납득하게 되는 힘이 있는듯 하다. 더보기
폭스바겐(Volkswagen) 7세대 골프(Golf)의 TV광고 - 시끄럽고 피곤한 강아지/자동차는 이제 그만, '개'편 [한글자막] 어제 포스팅했던 닷지 차저의 TV광고 - 포스터 편 (링크 바로가기)에서는, 실용적인 패밀리카보다는 두터운 배기음의 머슬카가 대부분의 소년들에게 어릴적 로망이었다는 메시지가 등장했었다. 거기에 비교의 대상으로 등장했던 것이 폭스바겐의 파사트(Passat)였는데, 이 광고는 비록 파사트(Passat)의 광고는 아니지만, 같은 폭스바겐(Volkswagen)의 골프(Golf)광고로써, 닷지 차저처럼 시끄럽고 피곤한 차들과 폭스바겐 골프를 비교해서 표현하고 있다. 다만, 언제나 광고를 잘만드는 폭스바겐(Volkswagen)답게 개를 등장시켜서 위트있게 다른 머슬카와 7세대 골프를 비교하고 있는데, 이 비유가 너무나 적절해서 보고 있으면 저절로 웃음이 난다. ㅎㅎ 재밌는 광고인듯. 더보기
닷지 차저(Dodge Charger)의 파사트(Passat)를 겨냥한 패기넘치는 TV광고 - 포스터(Poster)편 [한글자막] 미국인들이 사랑하는 아메리칸 머슬카, 닷지 차저가 파사트를 겨냥한 패기넘치는 광고를 내놓았다. 황량한 사막에서, 황량한 모래먼지를 일으키며 드리프트를 하고 있는 닷지 차저의 모습과 함께 "We're willing to bet no kid ever grew up with a post of a Passat on his bedroom wall" 즉, "우리는 기꺼이 내기할 수 있습니다. 어떤 아이도 자신의 침실 벽에 파사트 포스터를 붙이며 자라지는 않는다는 것을요"라는 나레이션만을 내보인다. 닷지 차저의 멋진 모습이나, 번쩍거리는 조명 같은 것 없이도 진정한 머슬카의 힘과 드라이브를 이미지화 시키며, 대부분의 소비자들이 어릴적 동경했던 드림카가 어떤 차였는지를 상기시키고 있다. 그래, 어릴적 갖고 싶었던 차는.. 더보기
폭스바겐 골프(Volkswagen Golf)의 자동거리조정 기능 광고 - '인형의 비극'편 [한글자막] 폭스바겐 골프(Volkswagen Golf)의 차간 자동거리유지 기능(Automatic Distance Control)을 알리기 위해 제작된 인형의 비극(Teddy tragedy) 광고는 그 흔한 대사나 나레이션 한마디 들어가지 않은 광고다. 차간 자동거리유지 기능과 같은 기술적이고 전문적인 설명으로 풀어야 할 것 같은 기능을 대사 한마디 없이, 심지어 숙련된 광고모델들의 연기 없이, 그저 토끼인형 2개에 카피 두 줄로 해결해버린 크리에이티브가 아주 인상적이다. 물론, 국내에서는 현실적으로 제작되기 어려운 45초라는 러닝타임에, 다른 사족들은 다 빼고 단 한가지 기능만 전달하면 되는 폭스바겐의 골프 광고니까 가능한 일이다. (45초면 우리나라 TV광고의 기본 포맷인 15초를 3개 합친격이니, 우리나라에선.. 더보기
폭스바겐(Volkswagen) 광고 - 폭스바겐 자동차가 10만마일을 찍을때마다, 독일 엔지니어에게 날개가 돋는다? '날개(Wings)'편 [한글자막] 폭스바겐(Volkswagen)의 2014년 슈퍼볼(Super Bowl) 광고인 날개(Wings)편은, 그 동안, 슈퍼볼에서는 주로 멋있는 신제품을 발표하기 보다는, 기발한 상상력을 기반으로 한 크리에이티브로 브랜드 이미지를 제고하는 광고를 많이 보여줬던 폭스바겐 답게, 폭스바겐 자동차가 다른 브랜드의 자동차들에 비해 누적 주행거리 10만마일(16만km)를 찍는 경우가 훨씬 많다는 것을 주 메시지로 전달하고 있다. 다만, 이 실용적이지만, 화려하지 않은 폭스바겐스러운 메시지를 재미있게 전달하기 위해 한 부녀의 황당한 이야기로 크리에이티브를 풀어냈다. 폭스바겐 자동차가 10만 킬로를 찍을때마다, 폭스바겐을 생산하는 독일 엔지니어에게 날개가 돋는다는 황당한 이야기를 꺼내는 아빠와 20만킬로를 찍으면 독일 엔지.. 더보기
스바루(Subaru) 광고 - 리트리버 가족의 드라이브 에피소드. '개 테스트(Dog Tested)'편 모음 [한글자막] 리트리버 가족의 드라이브 에피소드를 담고 있는 스바루(Subaru)의 광고 5편을 모아보았다. 스바루(Subaru)의 광고는 몇년 전부터 개를 주인공으로 한 시리즈를 내놓았었는데, 이번엔 아예 거기서 더 나아가, 바클리 가족이라는 리트리버 가족을 내세워서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진짜 가족들끼리 드라이브를 하는 중에 일어날 법한 에피소드들을 보여주고 있는데, 솔직히 스바루 자동차와 이 광고가 어떤 Relevance가 있는건지는 잘 모르겠지만 일단, 개들의 연기가 너무 환상적이어서, 그리고 너무 귀여워서 일단 R.O.I. 중에 Originality와 Impact는 만족시키는 것 같다. Dog Tested. Dog Approved.라는 카피만으로는 소비자를 이해시키기에 아쉬운 감이 있지만, 뭐 어떤가, 보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