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코벨을 사랑한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의 아침 메뉴 TV광고 [한글자막]


패스트푸드점의 아침메뉴라면, 당연히 맥도날드의 맥모닝 세트가 가장 유명할텐데-


미국의 패스트푸드점 중 하나인 타코벨(Taco Bell)도 본격적으로 아침식사 시장에 뛰어들었나보다.


타코벨(Taco Bell)이 자신들의 아침 메뉴를 알리기 위해, 사람들의 테스티모니얼 형식의 광고를 제작했는데,


문제는 이 테스티모니얼에 참가한 사람들이- 그냥 평범한 고객들이 아니라,


미국 각지에 있는, 로날드 맥도날드(Ronald McDonald)라는 이름을 가진 사람들이라는 것.




경쟁사의 브랜드 네임을 가진 사람들을 활용해서, 재미있는 광고를 만들었는데


사실 자신들의 제품에 대한 이야기는 포함되지 않고,


얼마나 신뢰도를 얻을 수 있을지도 의문이지만-


(비슷한 이유로, 대부분의 국내 광고주에게는 그냥 욕만 배부르게 먹을 크리에이티브지만)


워낙 유머와 장난에 관대한 미국이다보니, 이런 광고도 나오게 되는듯 하다.




음, 하지만, 난 별로 타코벨을 좋아하지 않는 관계로..


이 광고를 보고 있으니, 맥도날드가 더 먹고 싶어졌단게 문제;;


어쨌거나 독특한 시도였음에는 분명한듯:-)



타코벨을 사랑한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의 아침 메뉴 TV광고 [한글자막]


타코벨을 사랑한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의 아침 메뉴 TV광고 [한글자막]


타코벨을 사랑한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의 아침 메뉴 TV광고 [한글자막]


타코벨을 사랑한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의 아침 메뉴 TV광고 [한글자막]


타코벨을 사랑한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의 아침 메뉴 TV광고 [한글자막]


타코벨을 사랑한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의 아침 메뉴 TV광고 [한글자막]


타코벨을 사랑한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의 아침 메뉴 TV광고 [한글자막]



타코벨을 사랑한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의 아침 메뉴 TV광고 [한글자막]


타코벨을 사랑한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의 아침 메뉴 TV광고 [한글자막]


타코벨을 사랑한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의 아침 메뉴 TV광고 [한글자막]


타코벨을 사랑한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의 아침 메뉴 TV광고 [한글자막]


타코벨을 사랑한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의 아침 메뉴 TV광고 [한글자막]


타코벨을 사랑한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의 아침 메뉴 TV광고 [한글자막]


타코벨을 사랑한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의 아침 메뉴 TV광고 [한글자막]


타코벨을 사랑한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의 아침 메뉴 TV광고 [한글자막]


타코벨을 사랑한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의 아침 메뉴 TV광고 [한글자막]



타코벨을 사랑한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의 아침 메뉴 TV광고 [한글자막]

Taco Bell: Guess who

Advertising Agency: Deutsch L.A., USA

Chief Creative Officer: Pete Favat

Executive Creative Director: Brett Craig

Experiential Executive Creative Director: Daniel Chu

Creative Directors: Jason Karley, Josh DiMarcantonio

Integrated Creative Director: Xavier Teo

Senior Art Director: Jeremiah Wassom

Senior Copywriter: Armando Samuels

Experiential ACD: Amy Boe

Experiential Copywriter: Catharine Ogletree

Director of Integrated Production: Vic Palumbo

Executive Producer: Paul Roy

Senior Producer: Alison McMahon

Music Supervisor: Dave Rocco

Production: Moxie Pictures

Director: Errol Morris

Director of Photography: Dariusz Wolski

Executive Producer: Robert Fernandez

Line Producer: Julie Ahlberg

1st A.D.: Rick Lange

Editorial: Rock Paper Scissors

Editor: Grant Surmi

Assistant Editor: Arielle Zakowski

Executive Producer: Carol Lynn Weaver

Producer: Shada Shariatzadeh

Post Facility: a52

Colorist: Paul Yacono

VFX Supervisor: Andy Barrios

Lead Flame Artist: Brendan Crockett

Executive Producer: Megan Meloth

Producer: Meredith Cherniack

Music: Kusiak Music

Composer: John Kusiak

Audio Post: Lime Studios

Mixer: Mark Meyuhas

Assistant: Matt Milller

Producer: Jessica Locke


Posted by 크리에이티브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 ArthurDent

댓글을 달아 주세요

풋 락커의 블랙프라이데이 기획전 행사인


The Week of Greatness의 TV광고가 화제다.




2012년 신인왕을 받은바있는 미국 NBA 스타플레이어인 카일리 어빙(Kyrie Irving)의


마치 온 세상이 올바르게 바로 잡힌 것 같다는 대사로 시작되는 상상씬에서


마이크 타이슨(Mike Tyson)은 에반더 홀리필드(Evander Holyfield)에게 그가 깨물었던 귀를 돌려주며 사과를 하고,


난해한 패션으로 더 유명한 TNT의 NBA 전문 리포터 크레이그 세이거(Craig Sager)는 자신의 온갖 팬시한 옷들을 모두 불태우며,


은퇴를 번복했던 NFL 전설의 쿼터백인 브렛 파브(Brett Favre)는 떠나야할때에 대해 깨닫고,


김정은의 친구가 되어 북한을 들락거리던 데니스 로드맨(Dennis Rodman)은


자신의 잘못을 깨닫고, 북한으로 완전히 떠난다. (응? -_ - 뭐?)



카일리 어빙(Kyrie Irving)을 제외하고는 모두 닮은 꼴 배우들이 연기한 것 같지만,

어쨌거나 재미있는 크리에이티브인듯. ㅎㅎㅎ












Advertising Agency: BBDO, New York, USA

Chief Creative Officer: David Lubars

Director: Jim Jenkins



Posted by 크리에이티브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 ArthurDent

댓글을 달아 주세요



메르세데스 벤츠 CLA Class (Mercedes Benz CLA)의 2013 Super Bowl 광고 'Soul'.


평범한 청년도 쿨하게 만들어주는 멋진 차이지만,


 굳이 악마에게 영혼을 팔지 않아도 충분히 구매할 수 있는 합리적인 가격($29,900)이라는 것을 보여준다.


케이트 업튼(Kate Upton)과 어셔(Usher), 윌리엄 데포(Willem Dafoe)가 출연했다.






그리고, 이것은 Super bowl 광고 이후에 나온 홍보영상.


메르세데스 벤츠 CLA (Mercedes Benz CLA)의 주요 특장점에 대해서 잘 보여준다.





벤츠 CLA는 우선 미국 내에서는 최저사양이 $29,900에 출시되었는데,


이는 자동차 가격이 우리나라에 비해 훨씬 저렴한 미국 기준으로도 이제껏 볼 수 없었던 벤츠 가격이라고 할 수 있다.


벤츠가 그간 2-30대의 젊은 타겟들의 시장에서는,


BMW를 비롯한 경쟁사들에게 많이 밀렸던 것을 고려할때, 젊은 층을 겨냥한 입문형 벤츠라고 할 수 있다.





국내에도 2014년에 CLA 45 AMG모델과 함께, CLA 180, 250이 출시될 예정인데, 아직 가격은 밝혀지지 않았다.


다만, BMW 3시리즈와 경쟁구도로 간다면 약 4,000만원대 초중반으로 가격이 책정되지 않을까 생각한다.


(일본에서는 CLA 180은 335만엔, CLA 250은 459만엔이었다고)

 




미국내의 리뷰에 의하면, 사람들의 만족도는 높은듯.


우선, CLS를 조금 작게 줄여놓은듯한 고급스러운 디자인이 무엇보다 크게 어필하는 것 같다.


국내에서도 출시되는 순간, 국내 외제차 시장의 판도를 뒤집지 않을까 생각한다.




아래는 미국의 리뷰 영상들.






Posted by 크리에이티브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 ArthurDent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