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Volkswagen) 7세대 골프(Golf)의 TV광고 - 시끄럽고 피곤한 강아지/자동차는 이제 그만, '개'편 [한글자막]


어제 포스팅했던 닷지 차저의 TV광고 - 포스터 편 (링크 바로가기)에서는,


실용적인 패밀리카보다는 두터운 배기음의 머슬카가 대부분의 소년들에게 어릴적 로망이었다는 메시지가 등장했었다.


거기에 비교의 대상으로 등장했던 것이 폭스바겐의 파사트(Passat)였는데,


이 광고는 비록 파사트(Passat)의 광고는 아니지만, 같은 폭스바겐(Volkswagen)의 골프(Golf)광고로써,


닷지 차저처럼 시끄럽고 피곤한 차들과 폭스바겐 골프를 비교해서 표현하고 있다.

 




다만, 언제나 광고를 잘만드는 폭스바겐(Volkswagen)답게 개를 등장시켜서


위트있게 다른 머슬카와 7세대 골프를 비교하고 있는데,


이 비유가 너무나 적절해서 보고 있으면 저절로 웃음이 난다. ㅎㅎ


재밌는 광고인듯.



폭스바겐(Volkswagen) 7세대 골프(Golf)의 TV광고 - 시끄럽고 피곤한 강아지/자동차는 이제 그만, '개'편 [한글자막]


폭스바겐(Volkswagen) 7세대 골프(Golf)의 TV광고 - 시끄럽고 피곤한 강아지/자동차는 이제 그만, '개'편 [한글자막]


폭스바겐(Volkswagen) 7세대 골프(Golf)의 TV광고 - 시끄럽고 피곤한 강아지/자동차는 이제 그만, '개'편 [한글자막]


폭스바겐(Volkswagen) 7세대 골프(Golf)의 TV광고 - 시끄럽고 피곤한 강아지/자동차는 이제 그만, '개'편 [한글자막]


폭스바겐(Volkswagen) 7세대 골프(Golf)의 TV광고 - 시끄럽고 피곤한 강아지/자동차는 이제 그만, '개'편 [한글자막]


폭스바겐(Volkswagen) 7세대 골프(Golf)의 TV광고 - 시끄럽고 피곤한 강아지/자동차는 이제 그만, '개'편 [한글자막]


폭스바겐(Volkswagen) 7세대 골프(Golf)의 TV광고 - 시끄럽고 피곤한 강아지/자동차는 이제 그만, '개'편 [한글자막]



폭스바겐(Volkswagen) 7세대 골프(Golf)의 TV광고 - 시끄럽고 피곤한 강아지/자동차는 이제 그만, '개'편 [한글자막]


폭스바겐(Volkswagen) 7세대 골프(Golf)의 TV광고 - 시끄럽고 피곤한 강아지/자동차는 이제 그만, '개'편 [한글자막]


폭스바겐(Volkswagen) 7세대 골프(Golf)의 TV광고 - 시끄럽고 피곤한 강아지/자동차는 이제 그만, '개'편 [한글자막]


폭스바겐(Volkswagen) 7세대 골프(Golf)의 TV광고 - 시끄럽고 피곤한 강아지/자동차는 이제 그만, '개'편 [한글자막]


폭스바겐(Volkswagen) 7세대 골프(Golf)의 TV광고 - 시끄럽고 피곤한 강아지/자동차는 이제 그만, '개'편 [한글자막]


폭스바겐(Volkswagen) 7세대 골프(Golf)의 TV광고 - 시끄럽고 피곤한 강아지/자동차는 이제 그만, '개'편 [한글자막]


폭스바겐(Volkswagen) 7세대 골프(Golf)의 TV광고 - 시끄럽고 피곤한 강아지/자동차는 이제 그만, '개'편 [한글자막]



Posted by 크리에이티브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 ArthurDent

댓글을 달아 주세요

닷지 차저(Dodge Charger)의 패기넘치는 TV광고 - 포스터(Poster)편 [한글자막]


미국인들이 사랑하는 아메리칸 머슬카,


닷지 차저가 파사트를 겨냥한 패기넘치는 광고를 내놓았다.




황량한 사막에서, 황량한 모래먼지를 일으키며 드리프트를 하고 있는 닷지 차저의 모습과 함께


"We're willing to bet no kid ever grew up with a post of a Passat on his bedroom wall"


즉, "우리는 기꺼이 내기할 수 있습니다. 어떤 아이도 자신의 침실 벽에 파사트 포스터를 붙이며 자라지는 않는다는 것을요"라는


나레이션만을 내보인다.




닷지 차저의 멋진 모습이나, 번쩍거리는 조명 같은 것 없이도


진정한 머슬카의 힘과 드라이브를 이미지화 시키며,


대부분의 소비자들이 어릴적 동경했던 드림카가 어떤 차였는지를 상기시키고 있다.




그래, 어릴적 갖고 싶었던 차는


트렁크에 골프백이 3개가 들어가고, 연비가 좋은, 패밀리카로 적당한 세단이 아니었다.


닷지 차저 광고는 이제는 어른이 되어버린 소년들의 가슴에


작게나마 남아있던 로망을 자극하는 것 같아 멋지다.



닷지 차저(Dodge Charger)의 패기넘치는 TV광고 - 포스터(Poster)편 [한글자막]


닷지 차저(Dodge Charger)의 패기넘치는 TV광고 - 포스터(Poster)편 [한글자막]


닷지 차저(Dodge Charger)의 패기넘치는 TV광고 - 포스터(Poster)편 [한글자막]


닷지 차저(Dodge Charger)의 패기넘치는 TV광고 - 포스터(Poster)편 [한글자막]


닷지 차저(Dodge Charger)의 패기넘치는 TV광고 - 포스터(Poster)편 [한글자막]


닷지 차저(Dodge Charger)의 패기넘치는 TV광고 - 포스터(Poster)편 [한글자막]


닷지 차저(Dodge Charger)의 패기넘치는 TV광고 - 포스터(Poster)편 [한글자막]


닷지 차저(Dodge Charger)의 패기넘치는 TV광고 - 포스터(Poster)편 [한글자막]



Posted by 크리에이티브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 ArthurDent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