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야수

VR(Virtual Reality/가상현실)을 활용하여 허공에다 입체적인 3D 캐릭터를 그린다, 'The Future of StoryTelling Summit'을 위해 디즈니 수석애니메이터 출신 글렌 킨(Glen Keane)이 소개하는 Step into the Page 영상. 디즈니의 수석 애니메이터 등으로 38년간 근무하며 인어공주의 아리엘 캐릭터, 미녀와 야수의 야수 캐릭터, 알라딘의 알라딘 캐릭터, 타잔의 타잔 캐릭터 등을 담당하며, 전설적인 애니메이터로 이름을 날린 글렌 킨(Glen Keane)은 2012년 디즈니를 그만두고 나와서 새로운 도전을 시작했다. 완전히 낯선 분야로 자리를 옮겨, 현재 구글이 인수한 모토로라의 기술 개발 파트로 자리를 옮긴 것. 지난 10월 뉴욕에서 열린 The Future of StoryTelling Summit을 위해 공개된 이 필름에서, 글렌 킨(Glen Keane)은 자신이 어떻게 작업하는지에 대한 간단한 소개와 함께, 새로운 기술을 선보이고 있다. 바로 HTC의 가상현실(VR/Virtual Reality) 기기인 HTC 바이브(HTC.. 더보기
배가 고프면 당신의 내면에 숨겨진 거친 야수가 으르렁 거리며 나타난다! - 당신의 와일드한 측면에 먹이를 주세요(Feed Yor Wild Side), 잭 링스 육포(Jack Link's Jerky), 행그리 모먼츠(Hangry Moments) TV광.. 아무래도 배가 고프면 누구나 신경질적으로 변하거나 거칠어지기 마련인데, 최근 영미권에서는 이런 종류의 감정을 표현하기 위한, 배고픔 Hungry 와 화남 Angry를 합친 행그리(Hangry)라는 신조어가 유행이라고 한다. 잭 링스 육포(Jack Link's Jerky)는 이런 행그리한 순간들(Hangry Moments)를 좀 더 크리에이티브하게 풀어서 배가 꼬르륵 거리는 소리를 아예 야수/짐승의 으르렁(Growl) 소리에 비유해서 배고플때면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배에서 튀어나오는 야수/짐승을 직접적으로 표현했다. 회의 자리나, 시험 중인 강의실, 다닥다닥 붙어 앉아있는 비행기 기내의 중간좌석 등의 자리에서 예고없이 튀어나와 주변 사람들을 위협하고 놀래키는 Hangry한 야수들을 잭 링스의 육포로 .. 더보기